HOME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메일상담
 HOME > 공지사항 > 보기
 
사람은 누워봐야 안다
글쓴이 : 관리자     작성일 : 2015-01-02 11:01     조회수 : 16,626     IP : 218.101.xxx.39    
사람은 누워 봐야 안다

스탠튼은 미국의 명문대를 수석으로 졸업하고 승승장구한
정치인이었습니다.

그가 변호사 사무실을 운영하고 있을 때 이웃에 독학으로 공부한시골뜨기 청년 링컨이 변호사 사무실을 개원했습니다.
 스탠튼은 링컨의 학벌이나 생김새를 가지고 ‘시골뜨기 고릴라’라고 조롱했습니다.
 
 링컨이 대통령에 당선된 후, 내각을 구성하면서 법무장관에 스탠튼을 지명했습니다.
 
주위의 참모들은 스탠튼이 평소 대통령을 비방하고 다녔고 주위에서는 극구 만류하였지만,링컨은 스탠튼의 능력만을 보았고 뜻을 굽히지 않았습니다.
 스텐튼은 법무장관으로 있으면서 대통령에게 한 번도 경의를 표하지 않았습니다.
 
 그런데 링컨이 저격을 당해 세상을 떠나자 장례식장에서가장 슬피 울던 인사는 놀랍게도 스탠튼이었습니다.
 그는 장례식장에서 이렇게 말했습니다.

“나무의 크기와 사람의 크기는 누워 봐야 안다.”
 
숨을 거두고서야 링컨이라는 인물의 크기를 알게 되었다는 고백입니다.

지금도 재력, 출신, 학벌이라는 편견이 사회적 안목을 지배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때로는 너무나 소중한 사람을 편견으로 인해 놓칠 수도 있다는 것을 잊지 말아야 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첨부
조회
74 웃어봅시다/소변검사부터 해보자 관리자 2015-01-04
17,634
73 지금부터 무엇인가 해봅시다. 관리자 2015-01-04
16,233
72 좋은 인연으로 살려면 관리자 2015-01-04
17,675
71 인생을 바뀌는 대화법 관리자 2015-01-04
18,234
70 내삶의 남겨진 숙제 관리자 2015-01-04
17,458
69 걸인과 창녀와 천사 관리자 2015-01-04
14,091
68 아름다운이야기 관리자 2015-01-04
18,128
67 혼자만 알기엔 아까운 생활정보 관리자 2015-01-02
13,782
66 => 사람은 누워봐야 안다 관리자 2015-01-02
16,627
65 용감한 학생-이세진 관리자 2015-01-02
16,628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상호: 서림종합물류 /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고잔동 710-3 고잔법조빌딩605호 
담당자 : 윤실장 / 전화번호: 031-401-7375 / 휴대폰 : 010-8859-3060
 팩스 : 031-601-6476 / 사업자번호: 124-86-91077 / hkgls.com
Copyrights 2007. hkgls.com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무단수집거부 ㅣ 개인정보보호정책